수출 희망 중소기업에 인증획득 소요비용 최대 1억원 지원 – 정책뉴스 |

정부가 수출 희망 중소기업에게 수출대상국이 요구하는 인증을 획득하는데 필요한 인증비, 시험비, 컨설팅비 등 소요 비용의 일부(50%~70%)를 기업당 최대 1억원을 지원한다.

2024년 2월 31일인증획득지원사업’에 참여할 중소기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.

해외규격인증획득지원센터 누리집

해외규격인증획득지원사업은 신속 지원을 위해 평가 기간을 줄인 패스트 ​​트랙(대상 인증 7종)과 그 외 536종의 인증 획득을 지원하는 일반 트랙으로 구분해 운영한다.

패스트 트랙 대상 인증은 유럽 CE(전기전자, 통신 및 기계분야), 미국 FCC(전기전자), 국제 IECEE(전기)전자), 일본 PSE(전기전자), 유럽 CPNP(화장품), 국제 HALAL(식품, 화장품) 등), 미국 FDA(의료기기 class1)이다.

에 이번일반트랙 2차 모집은 유럽 CE, 미국 FDA, 중국 NMPA 등 수출대상국에서 요구하는 536개 해외인 200억 달러를 넘습니다.

아울러 패스트트랙은 오는 8월 31일까지 상시접수를 진행하고 있다.

구체적인 내용은 중기부 누리집(www.mss.go.kr), 해외규격인 증획득지원센터 누리집(www.smes.go.kr/globalcerti),관리기관 누리집(www.ktr.or.kr)에서 확인하고 신청은 해외규격인증획득지원센터 누리집에서 하면 된다.

최원영 중기부 글로벌 성장정책관은 “글로벌 보호무역주의 기조가 강화됨에 따라 중소기업의” 해외인증 지원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”며 “중기부는 해외규격인증획득지원사업을 통해 했다 .

문의 : 중소벤처기업부 글로벌 성장정책관 글로벌 성장정책과(044-204-7507)

답글 남기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