국방일보 병영차트 4월 설문 ‘만약 내가 국방부 자문단이 된다면?’ “여가시설 늘리고,

□「제가 국방부 자문단이라면?」 최신식 체력단련실 설치를 제안할 것입니다. 군인의 근력은 곧 전투력이니까요.” (육군22사단 박○○일병)
“한달에 한번 꼭 먹고 싶은 음식을 먹게 해주면 군생활 더 열심히 할 것 같습니다” (육군35사단

□ 만약 현역 병사들이 국방부 자문단이 된다면 어떤 분야의 복지정책을 우리 군에 제안하고 싶을까? 국방홍보원(원장 채일) 는 ‘인사제도’로 나타났다.

□ 청년세대의 새로운 시각으로 국방정책 개선·발전 아이디어를 제시하는 ‘국방부 2030 자문단’이 출범해 최근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가면서 이들의 활약에 대한 장병들의 기대감도 높아지고 있다.

□ 이에 국방일보는 현역 병사들의 생각을 알아보고자 ‘만약 내가 국방부 자문단이 되면 제안하 2024년 4월 4일은 2024년 4월 4일입니다.

□ 이번 조사는 4월 8일부터 14일까지 대국민 국군 소통 서비스 ‘더캠프’ 앱에서 의견수렴식 온라인 설문 방식으로 진행됐다. 401명의 현역 병사들이 참여해 솔직하고 참신한 의견을 남겼다.

□ 병사들이 제안하고 싶은 복지정책 분야 1위는 전체 응답자의 33.9%(136명)가 답한 ‘시설’ 집계됐다. 체력단련실·도서관·PC방·북카페 등 여가시설 증설, 생활관·세탁실·화장실 등 생활시설 개선 관련 의견이 주를 이뤘고, ‘찜질방 신설 (육군탄약지원 사령부 엄○○ 병장) 등 색다른 의견도 눈길을 끌었다.

□ 2위는 14.5%(58명)가 답한 ‘급식’ 분야가 차지했다. 급식의 질 향상, 메뉴 다양화, 영외급식 확대, 뷔페식 급식 도입 등의 복지정책을 제안하겠다는 병사들의 의견이었다.

□ 급식 분야의 구체적인 제안 내용 중에는 ‘선호 메뉴를 익명 게시판에 조사하는 급식 커리큘럼 제도 도입(육군수도기계화보병사단 김○○일병)’ 등의 구체적인 제안과 (육군36사단강○○ 상병)’라는 즐거운 의견도 나왔다.

□ 공동 3위는 각각 11.7%(47명)를 얻은 ‘인사제도’와 ‘병영생활’ 분야로 조사됐다. 인사제도 분야에서는 휴가·진급·근무제도 개선 제안이 다수를 차지했고 병영생활 분야 제안 에서는 휴대폰 사용 시간 확대 관련 내용이 가장 많았다. 「주 1회 클래식 음악 감상 시간 부여(육군 51사단 조○○이병)」 등 일과 후 문화생활 향유 여건 개선 관련 제안도 접수되었다.

□ 이어서 병사들이 제안하고픈 복지정책 분야 4.5%)’와 ‘자기개발 및 취업(18명·4.5%)’ 분야로 조사됐다.

□국방국방병영국방병영차트는 매월흥미로운흥미로운을를 선정장병들의 의견을 듣고 듣고를 매겨매겨보는보는

답글 남기기